n번방 갓갓 공범 안승진 얼굴 공개, 피해자에 죄송...범행 동기는? 外 [오늘의 주요뉴스]
n번방 갓갓 공범 안승진 얼굴 공개, 피해자에 죄송...범행 동기는? 外 [오늘의 주요뉴스]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06.23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n번방 갓갓 공범 안승진 얼굴 공개, 피해자에 죄송...범행 동기는?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n번방 운영자 갓갓 문형욱과 함께 피해자를 협박한 안승진(25)의 얼굴이 공개됐다. 경찰은 안승진을 경북 안동경찰서 유치장에서 대구지방검찰청 안동지청으로 송치하면서 마스크나 모자로 얼굴을 가리지 않았고 앞서 공개된 사진에서와는 달리 안경을 쓴 모습이었다. 안승진은 "피해자와 피해자 가족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말했으며 범행 동기와 관련해서는 "음란물 중독으로 인한 것 같다"고 답했다.

앙심 품고 단란주점 불 지른 50대 긴급체포

자신을 경찰에 신고한 데 앙심을 품고 업소에 불을 지른 것으로 추정되는 50대가 긴급체포됐다. 23일 제주도 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22일 오후 9시 43분쯤 제주시 삼도1동의 한 단란주점에서 A(57) 씨가 미리 준비해 온 휘발유를 주점 소파 등에 뿌리고 불을 지른 뒤 달아났다.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고 A 씨는 불을 지른 지 3시간여 만에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최근 해당 단란주점에서 행패를 부린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음주운전 강정호, 사과 기자회견 열어...야구할 수 있기를 희망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강정호는 23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여러 차례 고개 숙였다. 그는 "한국프로야구에서 뛰고 싶다는 네 마음이 이기적인 걸 안다. 어떻게 사과해도 부족하지만, 야구를 하면서 변화하는 모습을 보이고 싶다"고 호소했다. 음주운전 사고로 크게 질타받은 강정호는 한국프로야구 복귀를 추진하며 더 크게 비난받았다. 사과문을 읽은 뒤, 강정호는 취재진의 날 선 질문에도 "죄송하다"라는 말을 반복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