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김유정 박보검, 새로운 돌풍 일으킬까?
대세 김유정 박보검, 새로운 돌풍 일으킬까?
  • 보도본부 | 정유현 인턴기자
  • 승인 2016.04.15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보검의 차기작 ‘구르미 그린 달빛’의 여주인공으로 김유정이 낙점됐다. 최종 김지원, 김고은, 설현 등 최고 인기 배우들이 거론됐지만, 결국 김유정이 출연을 확정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극본 김민정/ 연출 김성윤)은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궁중 위장 로맨스로,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조선 시대 청춘들의 성장 스토리를 다룬다.

▲ 출처/김유정 공식사이트

김유정과 박보검은 최근 대세 배우이다. 김유정은 특히 음악방송, 패션쇼 등 등장하는 곳마다 헤어, 메이크업, 패션, 운동 등 다양한 열풍을 일으키며 대세 배우임을 매일 인증하고 있다. 사람들은 김유정을 보고 “매일 리즈 갱신”이라는 수식어를 붙이기도 한다.

특히 김유정은 아역 출신 스타로, 한 순간 스타가 된 것이 아닌 자신의 실력을 갈고 닦아 지금의 자리에 왔다는 게 사람들이 그녀를 믿고 보는 이유다. 벌써부터 시청자들은 박보검과 김유정의 캐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구르미 그린 달빛'은 오는 8월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