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서현진, 이광수 백허그에 기겁…"우리는 형제다"
'런닝맨' 서현진, 이광수 백허그에 기겁…"우리는 형제다"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6.29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배우 서현진이 '런닝맨'에서 이광수와 백허그를 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8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러브 바캉스' 특집으로 서현진, 해령, 예은, 박하나, 아이린, 황승언, 도상우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두 사람씩 짝을 지은 멤버들에게 상대 팀의 포즈를 똑같이 따라 해야 하는 게임이 추가됐다. 더욱 무리한 포즈를 취하는 팀이 유리한 경기였다.

▲ 28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 배우 서현진이 이광수와 백허그를 해 눈길을 끌었다.(출처/SBS)

서현진과 짝이 된 이광수는 서현진에게 "다른 사람들이 부담스러워 하는 걸 해야 한다. 스킨십을 하자는 건 아니고"라고 말하며 은근히 스킨십을 유도했다.

이에 서현진은 "우리 형제니까 하자"며 "안을까?"라고 하자 이광수는 기쁜 표정을 지었다. 이어 두 사람은 다정하게 백허그 자세를 취했다.

그런데 서현진은 "허, 진짜 오그라든다"라며 몸서리를 쳤다.

이에 광수는 당황하면서도 "나 완전 게임 때문이 이렇게 한 거 알지? 절대 오해하지 마"라고 말했고 서현진은 웃으며 알겠다고 말했다. 그리고 결국 이광수와 서현진 커플은 최종 우승까지 했다.

한편, SBS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