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앱 '최고배달', 3월1일 완생?···본격 경쟁 예고
배달앱 '최고배달', 3월1일 완생?···본격 경쟁 예고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15.02.2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최고배달이 오는 3월1일 삼일절을 맞아 그랜드 오픈으로 본격적인 경쟁을 예고해 관심을 끌고 있다.

딜리버리서비스(대표 김민수)의 최고배달은 기존 배달앱 서비스의 문제점을 개선, 차별화를 선언하며 빅3사(배달의민족, 요기요, 배달통)과의 경쟁을 위해 현재 CF촬영에 한창이다. 모델은 tvN 드라마 미생에서 오 차장으로 열연했던 이성민이다. 이는 미생에서 완생으로 거듭나 양질의 서비스로 승부하겠다는 간접적인 의미도 담고 있다.

 
배달앱 ‘최고배달’이 선언한 차별적 경쟁력은 우선 가맹점 수수료에서 찾아 볼 수 있다. 기존 배달앱에서 주문할 경우, 음식의 양과 질적인 면에서도 차이가 난다는 지적에 ‘최고배달’은 높은 가맹 수수료 때문이라고 판단하고, 5% 대의 낮은 가맹 수수료를 책정했다. 수수료 부담이 없다면 가맹점도 양과 질을 속일 이유도 없어 가맹점도 소비자도 만족스러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 최고배달은 향후 배달수수료 무료화도 검토하고 있다.

무료충전소와 내 포인트 선물하기 기능도 차별적인 요소로 꼽을 수 있다. 무료충전소는 말 그대로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는 기능이며, 내 포인트 선물하기는 포인트가 부족할 경우 친구끼리 포인트를 모아 주문할 수 있는 기능이다. 주머니 사정을 고려한 기능으로 가장 반기는 곳은 역시 학생들이다.

최고배달은 가맹점과 소비자, 기업이 상생하는 관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기존 배달앱 문제를 개선하고 보완해 나가면서 신뢰와 만족을 주는 배달앱 서비스를 정착시키겠다는 것이 최고배달 김민수 대표의 의지다.

그랜드 오픈인 3월1일 배달앱 ‘최고배달’은 특별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3월 한 달간 매주 화요일과 금요일 오후 6시~8시에 ‘최고배달’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best.baedal)에서 최고배달 로그인 인증샷 프로모션도 포함돼 있는데, 페이스북에 좋아요와 팔로우을 하고 ‘최고배달’ 다운로드 인증샷과 회원 닉네임을 남기면 3,000원으로 후라이드치킨을 주문할 수 있는 쿠폰이 선물로 제공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