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자유로의 귀환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는 임진각 ‘자유의 다리’ [경기 파주]
[SN여행] 자유로의 귀환이라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는 임진각 ‘자유의 다리’ [경기 파주]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5.04.3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경기 파주)]

임진각 광장 앞 망배단 뒤편에 놓인 자유의 다리는 임진강의 남과 북을 잇는 유일한 통로였다.

원래 경의선 철교에는 상, 하행 두 개의 교량이 있었지만 폭격으로 인해 파괴되고 교각만 남아 있었는데 전쟁 포로들을 통과시키기 위해 서쪽 교각위에 철교를 복구 했으며 그 남쪽 끝에 임시교량을 가설한 것이다.

▲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당시에는 포로들이 자량으로 경의선 철교까지 온 뒤에 걸어서 자유의 다리를 건너왔으며 1953년에 한국전쟁 포로 12,773명이 자유를 찾아 귀환한 것이기 때문에 자유의 다리로 명명되었다.

▲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임시로 가설한 교량으로 건축적으로 뛰어난 점은 없어도 자유로의 귀환이라는 상징적 의미를 담고 있어 한국전쟁을 대표하는 근대문화유산이라고 할 수 있다.

▲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자유의 다리라는 이름을 가졌으면서도 자유롭게 통과할 수 없는 다리. 진정한 자유의 다리가 되는 날이 하루 빨리 오길 바란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