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현황] 집단발병 여파 지속...광주 방문판매 관련 6명 늘어
[국내 코로나19 현황] 집단발병 여파 지속...광주 방문판매 관련 6명 늘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7.11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과 대전, 광주 등지에서 코로나19 집단발병 여파가 이어지며 확진자가 계속 나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1일 낮 12시 기준으로 광주의 방문판매 모임 관련 확진자가 6명 늘어 총 127명이라고 밝혔으며 현재까지 확진자가 나온 시설·모임은 11곳에 달한다.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중앙방역대책본부 제공)

추가로 확진된 환자는 한울요양원과 광주고시학원 관련 각 2명, 광륵사와 해피뷰병원 관련 각 1명이다.

광주 북구의 한 배드민턴 클럽에서는 지난 8일 첫 환자가 나온 이후 3명이 더 확진돼 현재까지 4명의 환자가 나왔고 방역당국은 기존 집단감염과의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