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 관련 피고발인 조사 요구 불응 外 [국회소식]
황교안-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 관련 피고발인 조사 요구 불응 外 [국회소식]
  • 보도본부 | 이연선 pro
  • 승인 2019.09.04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연선] 2019년 9월 4일 수요일의 국내정세

▶자유한국당
황교안-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사건 관련 피고발인 조사 요구 불응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 측이 4일 국회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충돌 사건과 관련해 피고발인 조사를 받으라는 경찰 요구에 불응했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6일 재송부 기간까지 조국 잘 지켜나가는 일을 하겠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4일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6일 재송부할 때까지의 기간에 당은 최대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잘 지켜나가는 일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조국 인사청문회 "반헌법적 조국 지키기쇼에 들러리 서지 않을 것"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가 4일 여야가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실시하기로 합의한 데 대해 "문재인 대통령이 벌이는 '반헌법적 조국 지키기쇼'에 들러리를 서지 않겠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라고 말했다.

▶민주평화당
민주평화당, 당무위원회의서 김종배-김종구 신임 최고위원으로 선출

민주평화당은 4일 국회에서 당무위원회의를 열어 신임 최고위원으로 김종배 전 의원과 김종구 영등포을 지역위원장을 선출했다고 밝혔다. 이는 기존 최고위원이었던 유성엽, 최경환 의원이 탈당한 데 따른 것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