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보라, 소유 역전하고 최종 우승…'초복'의 여왕 등극
'런닝맨' 보라, 소유 역전하고 최종 우승…'초복'의 여왕 등극
  • 보도본부 | 온라인 미디어팀
  • 승인 2015.07.13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런닝맨' 보라가 소유를 역전하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지석진과의 커플 줄넘기로 막판 뒤집기에 성공했다. 초복의 여왕은 '보라'였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은 초복의 여왕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달로 방송 5주년을 맞이한 '런닝맨'은 여름 특집으로 대세 걸그룹 멤버들이 출연, 더욱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재석 소유, 김종국 보미, 하하 보라, 이광수 이국주, 개리 설현, 지석진 송지효가 팀을 꾸린 가운데 보양식 맞대결을 펼쳐 진 팀이 이긴 팀에 흡수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 12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보라가 소유를 역전하고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출처/SBS)

오랜만에 출연한 걸그룹 멤버에 화색을 보인 것도 잠시, 이들은 모두 치열한 대결을 펼쳤다. 걸그룹 멤버들 역시 비주얼을 포기하고 무서운 승부욕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6개의 팀이 4개로, 다시 2개의 팀으로 줄어들었다. 이들은 파랑팀과 노랑팀으로 나뉘어 수중게임을 펼쳤다. 소유여왕의 파랑팀과 보라여왕의 노랑팀의 접전이 계속 되는 가운데 노랑팀이 간발의 차로 승기를 거머쥐었다.

최종우승은 노랑팀에게 돌아갔다. 특히 최종 미션은 파랑팀의 점수까지 모두 가져갈 수 있기에 12대 0 올킬 스코어를 완성했다. 노랑팀의 보라 여왕은 금달걀을 받아 멤버들에게 돌렸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