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플럼 자책골로 1-0 승리... 손흥민은 풀타임 활약
토트넘, 플럼 자책골로 1-0 승리... 손흥민은 풀타임 활약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3.05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한국시간) 토트넘은 영국 런던의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풀럼과 2020-2021 EPL 33라운드 원정에서 손흥민(29·토트넘)이 상대의 자책골을 유도하며 1-0 승리를 얻었다.

전반 19분 알리의 전진 패스를 받은 손흥민이 페널티 지역 왼쪽에서 중앙으로 연결했고, 다시 알리가 이를 문전에서 오른발로 마무리 지으면서 손흥민의 리그 9호 도움에 이은 알리의 리그 1호 골이 될 뻔 했으나, 알리의 슈팅이 아다라비오요의 발에 맞아 굴절된 것으로 판정돼 풀럼의 토신 아다라비오요의 자책골로 정정되었다.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이에 풀럼은 후반 17분 조시 마자의 슈팅이 골망을 흔들었으나, 비디오판독(VAR) 결과 그에 앞서 레미나의 핸드볼 반칙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되어 인정이 안되는 등, 골운이 따르지 않았다.

결국 이날 경기는 토트넘의 1-0 승리로 끝났으며, 토트넘은 원정 3연패를 끊어내며 정규리그 2연승으로 리그 8위를 지켰다.

한편 EPL 5경기 연속 무패(2승 3무) 행진을 이어오던 풀럼은 이번 패배로 강등권인 18위(승점 23·4승 11무 12패)에 자리잡았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