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리그 8호 골 성공시키며 EPL 득점 단독 선두... 토트넘은 번리에 1-0 승리
손흥민, 리그 8호 골 성공시키며 EPL 득점 단독 선두... 토트넘은 번리에 1-0 승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10.27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한국시간) 손흥민(토트넘)이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 2020-2021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에서 시즌 10호 골이자 리그 8호 골을 넣으면서 EPL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손흥민은 후반 31분 해리 케인의 헤딩 패스를 받아 골 지역 왼쪽에서 헤딩으로 득점을 올렸고, 이로인해 토트넘은 번리를 상대로 1-0 승리와 함께 정규리그에서 5경기 연속 무패(3승 2무)행진과 리그 5위를 달성했다.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로서 손흥민은 4경기 연속골(정규리그 3골·유로파리그 1골)에 성공하며 정규리그 8호 골을 가져가면서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7골)을 따돌리고 EPL 득점 단독 1위로 올라섰다.

심지어 손흥민은 케인과 함께 통산 29골을 합작하며 '프리미어리그 역대 합작골' 순위에서 티에리 앙리-로베르 피레(아스널·29골), 다비드 실바-세르히오 아궤로(맨시티·29골)와 공동 2위로 올라서기도 했다. 합작골 1위인 프랭크 램퍼드-디디에 드로그바(첼시·36골) 조합과 불과 7골 차이다.

한편 이날 경기가 끝난 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케인과 손흥민에게 팀내 최고 평점인 8을 나란히 주기도 하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