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오후 캐나타 하퍼 총리와 회담...FTA타결 논의
박근혜 대통령 오후 캐나타 하퍼 총리와 회담...FTA타결 논의
  • 보도본부 | 이호 기자
  • 승인 2014.03.11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이호] 박근혜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에서 스티븐 하퍼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박 대통령과 하퍼 총리 간의 회담은 지난해 10월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린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당시 양자회담을 가진데 이어서 두 번째 정상회담이다.

이번 정상회담에서는 한국과 캐나다간 자유무역협정(FTA) 타결 및 전통적 협력 관계의 확대·심화 방안 등이 논의될 예정이며 교역·투자, 에너지·자원, 과학·기술, 북극, 산림 등 제반 분야에서의 실질 협력 강화 방안과 한반도 등 동북아 지역 정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전 기자들과 만나 "양 정상간 단독과 확대 정상회담에 이어 공동기자회견이 있고, 만찬도 예정돼있다"고 말했다.

▲ 인도네시아 APEC 정상회의에서 양자회담을 가진 박근혜 대통령과 스티븐 하퍼 총리.

지난 10일 공식으로 방한한 스티븐 하퍼 총리는 앞서 2009년 12월과 2010년 11월, 2012년 3월에도 방한 한 바 있어 이번이 네 번째 방한이다.

지식교양 전문미디어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