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김성원, "한국당의 대승적 결단으로 민생법안 처리돼 다행"
한국당 김성원, "한국당의 대승적 결단으로 민생법안 처리돼 다행"
  • 보도본부 | 한성현 기자
  • 승인 2017.12.30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30일 자유한국당은 올 한 해 동안 문재인 정부의 포퓰리즘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평가하며, 2018년에는 강력한 제1야당으로서 중산층과 서민을 위한 국회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성원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어제 본회의를 마지막으로 2017년 국회 회기가 모두 종료됐다"며 "한국당의 대승적 결단으로 민생법안이 처리돼 다행"이라고 밝혔다.

<사진/자유한국당-김성원-블로그>

이어 "내년 6월 말까지 활동하는 개헌특위와 정개특위 구성안도 통과됐다"며 "여야의 충분한 합의를 거쳐 국민이 합의하는 개헌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새해 국회에는 더 이상 밀실거래와 제1야당 패싱이 있어서는 안 된다"며 "이는 의회 민주주의를 파괴하고 정당정치를 후퇴시키는 구태정치의 전형"이라고 지적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