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길, 당대표 출마 선언… “안철수 지지자 끌어 안겠다”
김한길, 당대표 출마 선언… “안철수 지지자 끌어 안겠다”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3.03.24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뉴스팀] 김한길 민주통합당 의원(4선·서울 광진갑)은 24일 ‘계파 패권주의 청산, 독한 혁신, ‘안철수 무소속 서울 노원병(丙) 예비후보 지지 세력까지 끌어안는 더 큰 민주당’을 기치로 내걸고 당대표 출마를 선언했다.

이날 김 의원은 계파주의 청산 취지를 강조하기 위해 지지의원들의 배석 없이 국회에서 ‘나홀로’ 기자회견을 열었다.

김 의원은 “민주당 중심으로 야권을 재구성해야 한다”며 “독하게 혁신한 새로운 민주당으로 안 후보에 대한 지지 세력을 껴안아야 한다”고 말하며 “제대로 혁신하고 변하면 그 지지자들도 충분히 우리와 같이 할 수 있다”며 “그 분들이 같이 할 수 있다면 안 후보도 함께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김 의원은 안 후보에 대해 “미국에서 돌아와 출마한 것이 야권 재구성 등을 생각한 것이고 그게 본인 몫이라고 생각한다면 기꺼이 민주당과 그 고민을 공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하지만 그는 노원병에 대한 민주당의 공천 여부에 대해서는 “말하는 게 적절치 않다”고 말하며 대답을 회피했다.

당내 범주류 주자들이 ‘반(反)김한길 연대’를 구성할 것이라는 전망에 대해서는 “그럴 리가 있겠느냐”며 “믿고 싶지 않다”고 했다.

김 의원은 “당권을 장악해 온 범주류가 똘똘 뭉쳐 기득권을 유지하겠다고 한다면 국민은 아직 민주당이 정신을 차리지 못했다고 할 것”이라며 “김한길 하나 잡겠다고 민주당을 다 태워버리는 우를 범하지 않길 바란다”고 전했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