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프라임_칼럼] '안내렌즈삽입술'에 대하여...각막손상 부담 줄이려면?
[건강프라임_칼럼] '안내렌즈삽입술'에 대하여...각막손상 부담 줄이려면?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11.28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거에는 나빠진 시력을 교정하기 위한 방법으로 안경이나 콘택트렌즈 같은 시력보정기구를 사용하는 것이 일반적이었지만, 1990년대 이후 안과 기술이 비약적으로 발달하면서 최근에는 라식이나 라섹 수술과 같은 레이저 시력교정술이 보편적인 방법으로 사용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라식, 라섹과 같은 시력교정술이 불가능한 사람들이 많다. 각막 두께가 지나치게 얇거나 고도근시, 초고도근시, 고도난시 등이 있는 경우다. 특히 -5디옵터 이상의 고도난시 혹은 -9디옵터 이상의 초고도근시를 가진 경우 수술의 정확도가 떨어지고 부작용 우려가 높아 라식이나 라섹이 제한된다.

실제로 근시나 난시가 심한 환자가 라식, 라섹 수술을 진행하게 되면 각막을 많이 깎아야 하기 때문에 수술 후 각막확장증 및 퇴행 관련 부작용 발생 확률이 높고, 안구건조증이나 빛번짐이 생길 가능성도 있다. 초고도근시의 경우 안구가 앞뒤로 길게 자라면서 눈의 구조가 약해져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각종 안구 합병증 발병 위험성도 증가하게 된다.

이런 이유로 고도난시, 초고도근시 환자들은 안내렌즈삽입술과 같은 방법을 고려할 수 있다. 이는 각막을 깎지 않고 눈 속에 렌즈를 삽입하여 각막 조직에 손상(변형)을 주지 않는 시력교정법으로서 라식, 라섹 수술이 불가능한 환자들도 안전하게 시력을 개선할 수 있다.

렌즈를 삽입하는 위치에 따라 홍채 앞에 삽입하는 전방렌즈삽입술과 홍채 뒤에 삽입하는 후방렌즈 삽입술로 나뉜다. 안내렌즈삽입술은 기존의 라식, 라섹 수술보다 훨씬 안전한 방법임엔 틀림 없지만, 수술 과정에 있어 고도의 정밀성이 요구되기 때문에 신중하게 알아보는 것이 좋다. 안전하고 성공적인 시력교정을 위해서는 풍부한 수술 경력과 실력을 갖춘 병원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도움말 : 잠실서울밝은안과 이현철 원장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