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앨버커키서 아시아 출신 무슬림 남성 4명 연쇄 피살...서로 연관 가능성 수사 [글로벌이야기]
美 앨버커키서 아시아 출신 무슬림 남성 4명 연쇄 피살...서로 연관 가능성 수사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2.08.08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미국 뉴멕시코주 앨버커키에서 아시아 출신 무슬림 남성 4명이 잇따라 살해됐다. 현지 경찰은 사건들이 서로 연관됐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에 나섰다. 현지시간으로 7일 CNN방송과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최근 2주 동안 앨버커키에서 3명의 무슬림 남성이 잇따라 살해됐다.

1. 무슬림 피살 사건

[자료제공 : AP/앨버커키저널=연합뉴스, 연합뉴스 제공]

지난달 26일 동네 카페에서 일하던 아프타브 후세인(41)이, 이달 1일 앨버커키 북쪽 에스파뇰라시(市) 기획팀장으로 일하던 무함마드 아프잘 후사인(27)이 각각 살해됐다. 두 남성은 모두 파키스탄 출신으로 같은 모스크(이슬람사원)에 다녔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5일 밤 앨버커키의 한 거리에서 20대 중반으로 추정되는 남아시아 출신의 무슬림 남성이 총에 맞아 숨진 채 발견됐다. 지난해 11월에는 아프가니스탄 출신 모함마드 아흐마디(62)가 숨졌다. 

2. FBI와 함께 수사 확대

[자료제공 : AP/앨버커키저널=연합뉴스, 연합뉴스 제공]

앨버커키 경찰은 모두 4명의 무슬림 피살 사건이 서로 연관됐다고 믿을 만한 이유가 있다며 미 연방수사국(FBI)과 함께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앞서 숨진 3명은 모두 숨어있던 범인으로부터 아무런 경고 없이 총격을 당해 사망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4번째 사건 직후인 7일 앨버커키 경찰국은 시민들이 수사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사진과 동영상을 업로드할 수 있는 온라인 포털을 개설하면서 무슬림 주민들에게 각별히 주의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