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이슈] 안다르, TPO와 성별 뛰어넘은 애슬레저 선보여
[패션이슈] 안다르, TPO와 성별 뛰어넘은 애슬레저 선보여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1.10.15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애슬레저 리딩브랜드 안다르는 TPO와 성별을 뛰어넘은 애슬레저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운동을 의미하는 ‘애슬레틱(Athletic)’과 여가를 의미하는 ‘레저(Leisure)’가 접목된 ‘애슬레저(Athleisure)’ 패션은 이제 더이상 우리에게 낯설거나 생소한 패션이 아니다. 현재 대한민국 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인 패션 트렌드는 점점 격식과 틀을 벗어나 옷이 일상 그 자체 되는 트렌드로 변화하고있다. 또한 애슬레저에 이어 ‘웍슬레져’ (Work+ Athleisure) 라는 말이 생길정도로 그 의미가 확장되어 불가침의 영역으로 여겨졌던 직장과 회사에서도 편안한 복장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점점 늘어나고있다.

이미지=무신사 스냅 사진 발췌

이러한 변화들속에서 단연 가장 눈에 띄는 변화 중 하나는 남성들의 운동복 및 일상복의 모습일 것이다. 이제는 헬스장, 한강 등의 장소에서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들도 편안한 레깅스 패션을 착용한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또한 기능성 원단을 찾는 남성 소비자들이 늘어나면서 애슬레저 패션은 레깅스 뿐만 아닌 다양한 상품으로 확대되고 있다.

안다르 관계자는 "오래전부터 이러한 트렌드와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상품을 선보여왔다. 안다르는 올 가을 안다르 맨즈 주력 제품으로 ‘에어스트 맨즈 조거 팬츠’ 를 내세웠다. 조거팬츠는 조깅하는 사람을 의미하는 조거 (Jogger)와 바지 (Pants)를 합친 이름으로, 품은 넉넉하되 발목과 허리에 밴드가 있는 것이 특징이다. 주로 운동을 할 때 입었지만, 최근에는 스트리트 패션으로 유명세를 타고 일상 속에서도 코디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안다르 관계자는 “에어스트 맨즈 조거팬츠도 많은 남성고객분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최근에는 운동을 할 때에도, 직장에서도 충분히 코디할 수 있는 ‘웍슬레저’로 활용할 수 있는 기능성과 실용성을 갖춘 슬랙스와 같은 제품들의 반응도 올라오고 있다.”고 설명하며 다양한 상품 개발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안다르 맨즈 제품은 안다르 공식몰과 무신사, 전국 백화점 안다르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