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래바 더 커지나? 월세 세입자 박나래 55억 주택 매입...연간 수입이 '22.8억'
나래바 더 커지나? 월세 세입자 박나래 55억 주택 매입...연간 수입이 '22.8억'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7.13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미디언 박나래가 55억원의 상당의 이태원 단독 주택을 낙찰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그의 연간 수입이 공개됐다.

지난 12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 이진호'에서는 '55억 주택 매입! 박나래 출연료 알아봤더니..'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박나래_인스타그램)
(박나래_인스타그램)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박나래의 수입에 대해 "박나래는 회당 500만원~700만원대 출연료를 받고 있었다. 현재 1주일에 6개 방송에 출연 중"이라며 "회당 평균가인 600만원으로 계산을 해보면 1주일에 3,600만원의 출연료 수입을 거뒀다. 여기에 재방료 20% 삼방료 12%를 더하면 약 4,750만원을 주급으로 받는 것"이라고 추정했다.

그러면서 "그러니까 월급이 1억 9,000만원인 셈이다"라며 "연봉으로 따지면 22억 8,000만원이다. 이 수입은 철저하게 방송 출연료만 따진 수입"이라며 ”이미 충분히 많이 벌었고, 최근에는 전성기보다 프로그램을 줄인 상황이지만 여전히 많이 벌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박나래는 지난해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한남동 고급 빌라를 공개한 바 있으며 해당 빌라의 월세는 약 900~1,000만원 수준으로 알려졌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