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사자성어] 연저지인[吮疽之仁]
[오늘의 사자성어] 연저지인[吮疽之仁]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21.06.17 0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오늘의 사자성어 연저지인[吮疽之仁]입니다.

[빨 연, 등창 저, 갈 지, 어질 인]의 글자로 만들어진 사자성어 연저지인은 「주라의 오기란 장수가 자기 부하 군사의 종기를 빨아서 고쳤다.」는 옛일에서, 장군이 부하를 지극히 사랑함을 이르는 말입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