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시티 주얼리 컬렉션, 21SS 꾸오레 라인 출시
메트로시티 주얼리 컬렉션, 21SS 꾸오레 라인 출시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2.26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트로시티 주얼리 컬렉션이 21SS 꾸오레(Cuore) 라인을 출시했다. 

관계자는 “금번 선보이는 21SS 꾸오레 라인은 ‘심장’이라는 의미의 이탈리아어 ‘Cuore’에서 시작됐다. 영원한 사랑을 간직한 두 개의 심장으로 뜨거우면서도 역동적인 사랑의 모습을 표현했다. 심장 심벌과 함께 삶의 가치를 높여주는 사랑의 본질적인 아름다움도 전달한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전 세계에서 까다로운 기준을 통해 선별한 네이츄어 스톤을 베이스로 볼륨감 있는 디자인과 정교하게 세팅된 프레셔스 스톤을 더해 한층 더 빛나는 아름다움을 선사한다고 업계 측은 설명했다. 

각각의 원석에는 사랑의 메시지가 담겨 있으며 변하지 않는 애정과 사랑을 표현한다. 블랙 오닉스(BLACK ONYX)는 평화로운 사랑을, 말라카이트(MALACHITE)는 수호의 사랑을, 화이트 자개(MOTHER-OF PEARL)는 견고한 사랑을 의미한다.

먼저 SN1017, SE0020, SN1020는 시크한 감성이 돋보이는 아이템으로 큐피드가 여신 아프로디테의 손톱을 잘라 보석으로 바꾸었다는 전설이 깃든 블랙 오닉스로 평화로운 사랑을 전한다. 부정적인 감정에서 해방돼 건강한 영혼을 유지해 주는 평화로움을 상징하며 긍정적인 정서 안에서 끊임없이 도전하는 에너제틱한 열정을 불어넣어준다. 네크리스(SN1017)는 15mm의 L사이즈로도 출시됐다. 

네크리스(SN1024)는 말라카이트가 백세팅되어 프레시한 딥 그린 컬러가 돋보이는 포인트 아이템이다. 아름다운 공작의 날개가 떠올라 공작석이라 불리는 말라카이트는 19세기 유럽 귀족들 사이에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소중한 사람을 수호하기 위한 사랑의 징표로 선물됐다고 알려진다.

SE0021와 SN1021는 화이트 자개가 백세팅되어 고급스러운 분위기가 눈에 띄는 아이템이다. 본연의 순수함을 통해 아름다움과 견고한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고 있어 선물로도 추천된다. 자연 그대로의 영롱한 무지개 빛으로 순수한 아름다움을 나타낸다.

스톤 장식 없이 골드와 실버의 심플함이 눈에 띄는 모델인 GN1022, GN0022, SN1023도 준비돼 있다. 백스톤이 없어 데일리용으로 깔끔한 포인트를 줄 수 있는 14k 골드, 실버 아이템으로 골드 제품의 경우 쁘띠 사이즈로 출시되어 선물에도 적합하다.

한편 메트로시티 주얼리 컬렉션은 이탈리아의 비첸차, 발렌자, 피렌체, 밀라노, 아레초 등 각 도시의 뛰어난 세공 기술을 바탕으로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더한 아이템을 선보이고 있다. 이탈리아 주얼리답게 패션과 밀접한 관계를 가지며 브랜드 시그니처 요소를 더해 오랜 기간 이어온 메트로시티의 정신을 그대로 담아내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