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연말까지 개통되는 국도 6곳은 어디?...청송-통영 등 혼잡 해소 기대 [모터그램]
2020년 연말까지 개통되는 국도 6곳은 어디?...청송-통영 등 혼잡 해소 기대 [모터그램]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0.12.22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연말까지 국도 6곳이 개통외어 이동의 편리성을 향상한다. 국토교통부는 연말까지 국도의 상습 지·정체 구간, 위험구간 개량사업을 완료한 국도 6곳이 순차적으로 개통된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국도의 간선기능이 한 층 강화되어 도로 이용자는 물론 지역주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① 국도31호선 청송 우회도로 건설공사 12월 24일 15시 개통
청송군 취락지구를 우회하는 청송 우회도로 건설공사는 청송읍 청운리에서 금곡리까지 신설 2차로 4.4km를 12월 24일 15시 개통한다. 총 사업비 486억 원을 투입하였으며, 약 6년간 공사를 진행하였다. 이번에 개통되는 우회도로는 국도 31호선 청송군 취락지를 우회하는 신설 2차로로서 통행시간 2분(7분→5분) 이상, 운행거리 0.8km (5.2km→4.4km)를 단축하였으며, 지역주민의 도로이용 편익을 향상시키고, 인근 상주-영덕 고속도로와 연계되어 주왕산 등 지역관광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픽사베이]

② 국도14호선 통영 광도-고성 국도건설공사 12월 29일 17시 개통
4차로 국도 개량사업인 통영 광도-고성 간 국도건설공사는 통영시 노송리에서 고성군 죽계리 간 7.2km 구간을 개량하여 12월 29일 17시 개통한다. 총 사업비 499억 원을 투입하여 약 6년간 공사를 진행하였다. 이번에 개통되는 도로는 교통사고 발생 건수(평균 12.6건/km)가 전국 도로의 평균 사고발생 건수(평균 5.3건/km) 보다 2.4배가 높아 이를 해소하고자 통영시 노송리에서 고성군 죽계리까지 4차로 15.5km 중 7.2km를 개량한 사업이다. 교통사고를 줄이고 교통혼잡을 해소하여 지역주민의 생활·정주여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③ 국도21호선 순창 동계-적성 국도건설공사 12월 30일 17시 개통
굴곡이 심하거나 도로 폭이 협소한 기존도로를 선형 개선 및 도로 폭을 확장하는 사업인 순창 동계-적성 간 국도건설공사는 순창군 동계면 구미리에서 관전리까지 3.7km를 개량하여 12월 30일 17시 개통한다. 총 사업비 216억 원을 투입하였으며, 약 4년간 공사를 진행하였다. 이번 개통으로 도로이용자의 위험성 및 안전성 확보는 물론 지역주민의 교통사고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는 한편, 순창군과 남원시 간 접근성을 향상시켜 지역균형 발전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④ 국도 47호선 남양주 진접-내촌 국도건설공사 12월 31일 16시 개통
지난 12월 7일 남양주시 진접읍 장현리에서 팔야리까지 5km 구간(진접읍 통과 신설 4차로)의 개통에 이어 이번에는 남양주시 진접읍 팔야리에서 포천시 내촌면 간 종점부 까지 4.0km를 12월 31일 16시 개통하면서 전 구간이 개통하게 된다. 총사업비 2,551억 원을 투입하여 약 8년간 공사를 진행하였다. 이번에 개통되는 구간은 상습 지·정체를 겪는 국도 47호선의 4차로를 6차로로 확장한 도로로서, 지난 12월 7일 개통하여 공용중인 국도와 연계되어 전 구간(9.0km) 통행시간을 7분(15분→8분)이상 단축함으로서 경기북부 지역주민의 교통 편익과 안전성 향상은 물론 물류비용 감소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⑤ 국도40호선 홍성 서부남당 우회도로 건설공사 12월 31일 16시 개통
홍성 서부면 남당리 시가지 취락지를 우회하는 홍성 서부남당 우회도로 건설공사는 홍성군 서부면 남당리에서 신리까지 2차로 신설 2.3km를 12월 31일 16시 개통한다. 총사업비 258억 원을 투입하여 약 5년간 진행하였다. 신설 개통되는 도로는 기존 도로가 시가지를 통과에 따라 발생한 교통지체 및 교통사고 위험을 줄임으로서 지역주민의 생활·정주여건 향상이 기대된다.

⑥ 국도40호선 보령 주포-오천 국도건설공사 12월 31일 16시 개통
굴곡이 심하거나 도로 폭이 협소한 기존도로를 선형 개선 및 도로 폭을 확장하는 사업인 보령 주포-오천 국도건설공사는 보령시 주포면 보령리에서 오천면 소성리까지 2차로 국도개량 4.0km를 12월 31일 16시 개통한다. 총 사업비 136억 원을 투입하였으며 약 5년간 공사를 진행하였다. 도로선형이 불량하고 폭이 좁은 국도 40호선의 2차로를 선형 개량한 도로로서, 도로이용자의 안전성을 높이는 한편 보령지역의 관광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개통되는 도로는 지역 주민의 생활여건 향상과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국토교통부는 지역 간 연결을 위한 도로 연계망을 강화하는 한편, 도시지역의 상습 지·정체 해소 및 낙후지역의 위험도로개선 등에 투자를 집중하여 수요자 입장에서 시급하고 편리한 도로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