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지현, tvN ‘마우스’ 구동구役 합류...절친 이승기와 美친 브로맨스 예고
우지현, tvN ‘마우스’ 구동구役 합류...절친 이승기와 美친 브로맨스 예고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12.02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우지현이 tvN <마우스>의 출연을 확정했다.

2021년 상반기에 방송될 tvN 새 드라마 ‘마우스’(극본 최란/ 연출 최준배/ 제작 하이그라운드, 스튜디오 인빅투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본격 ‘인간헌터 프레데터 추적극’이다.

(눈컴퍼니 제공)
(눈컴퍼니 제공)

우지현은 극 중 정바름의 고등학교 친구이자 동네 친구 ‘구동구’ 역을 맡아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에 나선다. 공무원 고시학원에서 정바름과 동고동락한 구동구는 탈락의 쓴맛을 본 뒤 공무원 시험을 포기하고 영화감독을 하겠다며 큰소리치지만, 실상은 집에서 빈둥대며 백수 생활을 하는 인물. 이후 일련의 사건을 겪고 각성, 교도관이 되어 정바름의 든든한 아군이 되어준다. 이승기와 티격태격 브로맨스로 최고의 호흡을 보여주며 이야기에 풍성함을 더할 우지현에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소속사 눈컴퍼니를 통해 그는 “드라마 ‘마우스’에 함께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좋은 작품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성실하게 준비해서 연기하겠다”며, “대본을 읽으면서 느꼈던 긴장감과 설렘을 가지고 즐겁게 촬영하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마우스’에 임하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영화 ‘새출발’로 스크린에 첫발을 디디며 관객들에게 얼굴을 알리기 시작한 우지현. 본격적으로 배우로서의 도약을 알린 영화 ‘춘천, 춘천’에서는 보통의 20대 후반이 지니는 우울과 좌절감이 투영된 담담하고도 섬세한 연기력으로 스크린을 힘 있게 채웠다. 이후 ‘검은 여름’, ‘환절기’, ‘겨울밤에’, 서울독립영화제2020 본선 장편경쟁 부문 상영작 ‘더스트맨’ 등 작품성을 인정받은 다수의 독립 장·단편영화에 출연, 일찌감치 ‘독립영화계 원석’으로 불린 바 있다.

독립영화계를 넘어 안방극장까지 활동 범위를 넓히고 있는 그의 행보에도 시선이 쏠린다. JTBC ‘SKY 캐슬’,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반의반’까지 등장하는 순간순간마다 잊히지 않는 존재감을 발산, 톡톡 튀는 감초 연기로 보는 이들에게 짙은 인상을 남긴 것.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금 우리 학교는’까지 출연을 확정, 원작에 없는 ‘우신’이라는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담아낼 예정이다.

어떤 작품에서든 자신만의 연기 톤을 뚜렷이 드러내며 그 안에서 끊임없이 변주를 펼쳐내는 배우 우지현. 정형화되지 않은 날것의 연기로 늘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그가 ‘마우스’ 속 어떤 날갯짓을 펼칠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한편 ‘마우스’는 오는 2021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