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앤트그룹에 개미 투자자들 몰려... 청약 배정률 0.13% [글로벌이야기]
中 앤트그룹에 개미 투자자들 몰려... 청약 배정률 0.13%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20.10.30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아련] 중국의 개미 투자자들이 알리바바의 핀테크 계열사인 앤트(ANT·개미)그룹 공모주를 받기 위해 몰려들었다.

1. 앤트그룹, 청약 신청 공시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30일 차이신(財新)에 따르면 앤트그룹은 상하이 과학창업판(스타마켓)에서 진행된 인터넷 일반 청약에 515만5천600명이 참여해 2천769억주를 사겠다고 청약 신청을 넣었다고 전날 밤 공시했다.

예상을 뛰어넘는 많은 일반 인터넷 청약 신청에 앤트그룹은 오프라인 공모 물량 일부를 인터넷 공모 대상으로 돌렸다.

이에 따라 인터넷 일반 공모 물량이 전체 과학혁신판 발행량의 18.26%인 3억5천100만주로 다소 늘었지만 예상 청약 배정률은 여전히 0.13%에 그쳤다.

2. 앤트그룹, 주식 발행 절차 진행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한편 앤트그룹은 상하이 과학혁신판과 홍콩 증권거래소에서 각각 16억7천만주의 주식을 발행하는 절차를 진행 중이다.

주당 공모가는 68.8위안(약 1만1천600원)과 80홍콩달러(약 1만1천600원)로 정해졌다.

앤트그룹은 이번 상하이·홍콩 동시 상장을 통해 세계 최대 기업공개 규모인 약 318억 달러(35조9천800억원)의 자금을 조달하게 된다.

이후 내달 2일 앤트그룹 공모주를 배정받은 이들만 직접 대금을 치른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