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브리핑] 2020년 9월 29일 화요일 주요 정책
[정책브리핑] 2020년 9월 29일 화요일 주요 정책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0.09.29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대한민국 정부 18개 부처에서는 추진하는 행정과 정책을 담은 보도 자료를 배포한다. 2020년 9월 29일 오늘의 정책 브리핑을 소개합니다.

● 행정안전부
- 무료 개방 주차장, 어디에서 찾을 수 있어요?
: 연휴 기간(9.30.~10.4.) 중 무료로 개방되는 전국의 공공주차장 정보를 ‘공유누리’와 ‘공공데이터포털’을 통해 제공한다. ‘공유누리’에 접속하면 ‘추석연휴 무료 개방 주차장 안내’ 창이 뜨고, ‘지도 바로가기’를 클릭하면 지도 검색화면이 나타난다. 이용자가 원하는 지역(시군구)을 검색하면 해당 지역에서 찾고자 하는 무료 개방 공공주차장 목록과 주차장의 위치를 지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원하는 주차장을 선택하면 간략한 주차장 정보를 볼 수 있으며, 길찾기 표시를 누르면 카카오맵으로 이동해 이동경로도 확인할 수 있다.

● 보건복지부
- 추석 연휴, 아파도 걱정 마세요
: 추석 연휴 간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최소화하고, 의료공백 없는 안전한 추석 연휴를 위하여 추석 연휴(9.30.~10.4.) 문을 여는 병‧의원과 약국, 선별진료소의 정보를 제공한다. 응급실 운영기관 513개소는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진료를 하며, 다수의 민간의료기관이 문을 닫는 추석 당일(10.1.)에도 보건소를 비롯한 일부 공공보건의료기관은 진료를 계속한다. 추석 연휴 기간 중 문을 연 병의원, 약국 및 선별진료소 정보를 국민에게 제공한다. 이 정보는 129(보건복지콜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 120(시도 콜센터)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 국토교통부
- 새로운 브랜드택시 곧 출시
: 플랫폼과 택시가 결합한 여객자동차운송가맹사업이 시너지를 이루면서 전국적으로 브랜드택시가 빠르게 확산되는 추세다. 국토부는 최근 ㈜나비콜, ㈜VCNC, ㈜코나투스 등 3곳에 대해 여객자동차운송가맹사업(이하 ‘운송가맹사업’) 신규 면허를 발급한다. 이에 따라 현재 운송가맹사업(이하 ‘운송가맹사업’)의 면허를 받은 업체는 총 6곳이다. 이번 면허로 3가지 브랜드택시가 새롭게 출시된다. ㈜나비콜은 전화와 플랫폼을 통해 호출하는 나비콜을, ㈜VCNC는 ‘타다 라이트’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고, ㈜코나투스는 ‘반반택시’ 중개서비스에서 ‘반반택시 그린’ 가맹서비스까지 사업영역을 확대한다.

● 환경부
- 바이러스 없애는 김치 유래 자생 유산균 효능 확인
: 김치에서 분리한 자생 유산균 락토바실러스 플란타룸 '엔아이비알(NIBR) 97'의 배양액이 바이러스의 소독에 탁월한 효과가 있음을 최근 확인했다. 연구진은 엔아이비알97 배양액을 병원성을 제거한 에이즈(HIV) 바이러스 등에 처리했을 때, 유산균 배양액이 대부분의 바이러스를 파괴하고, A형 독감 바이러스(H3N2)에 대해서도 소독 효과(최대 99.999%)를 보인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약리학 분야 국제학술지인 파마슈티컬스에 2020년 9월 23일 발표해 학술적 검증을 받았다. 특히 이번 연구로 부주의한 사용에 따른 화재 발생과 인체 손상 등의 사고 위험성이 있는 소독용 알코올을 김치 유산균 배양액으로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고용노동부
- 전문가에게 영상 제작 배우고 상도 받고
: 온라인청년센터 기능 및 서비스 홍보를 주제로 ‘제2회 온라인청년센터 영상 공모전’을 개최한다. 온라인청년센터는 청년에게 유용한 정책·공간 정보를 한 곳에 모은 웹사이트로 카카오톡 등을 통한 진로 취업 상담 서비스를 실시간으로 제공한다. 접수 기간은 10월 11일 24시까지로, 오리엔테이션과 영상 클래스에 참가 가능한 대한민국 만 18~34세 청년이면 누구나 참가 가능하며, 센터 누리집 공지사항을 참조해 영상 기획서와 지원서 등 소정의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고용정보원은 성실성.기술성.적극성.이해도 등을 평가하는 엄정한 심사를 거쳐 총 10개 팀을 선정해 10월 19일 발표할 예정이다.

더욱 자세한 내용은 각 부처의 홈페이지 또는 문의처에 유선 연락으로 확인할 수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