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부천국제만화축제, 비대면으로 진행... 온라인으로 코스프레부터 콘서트 까지
국내 최대 부천국제만화축제, 비대면으로 진행... 온라인으로 코스프레부터 콘서트 까지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9.1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국내 최대 만화축제인 제23회 부천국제만화축제(BICOF)가 개막했다. 이번 축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며, '언제 어디서나, 만화!'를 주제로 27일까지 이어진다.

이날 열린 개막식은 한국만화박물관 상영관에서 열렸으며, 관객 100여명은 행사장에 나오지 않고 화상채팅을 이용해 참석하고, 내빈 축사는 미리 제작된 영상을 상영하는 것으로 대체됐으며 2020 부천만화대상·대한민국창작만화공모전 시상식과 개막선언 등 다른 행사 일정은 화상채팅과 온라인 생중계 등으로 진행됐다.

[부천국제만화축제 방송화면 캡처]
[부천국제만화축제 방송화면 캡처]

이번 축제는 대부분 행사가 온라인으로 치러지며, '2020 부천만화대상전'은 온라인 가상 전시실에서 진행되고, 코스튬플레이어(Costume player·만화 캐릭터 분장을 하는 행위자) 행사도 온라인으로 전환된다. 애니메이션 주제가를 부른 가수와 함께하는 '애니송 콘서트', 성우들의 더빙 연기를 볼 수 있는 '성우 콘서트' 등 공연이 진행되는 방구석 콘서트는 유튜브 온라인 생중계로 관객들에게 찾아간다.

신종철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원장은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이번 축제에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한다"며 "내년 축제에서는 마스크를 벗고 관객들과 현장에서 만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축제는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을 통해 온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으며 자세한 일정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알 수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