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윤리센터 업무 개시... 스포츠계 인권침해 및 비리 조사
스포츠윤리센터 업무 개시... 스포츠계 인권침해 및 비리 조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05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육인 인권보호 및 스포츠 비리 근절을 위한 전담기구인 스포츠윤리센터가 5일 업무를 개시했다.

스포츠윤리센터는 문체부, 대한체육회 및 대한장애인체육회의 신고 기능을 통합, 체육계로부터 독립적인 지위에서 스포츠계 인권침해 및 비리에 대해 조사하게 된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피해자 보호를 위한 상담, 법률지원 및 전문기관 연계와 인권침해 등 예방교육도 담당한다.

임직원의 총 인원은 25명으로 초대 이사장에는 이숙진 전 여성가족부 차관이 선임됐다.

스포츠윤리센터는 대한체육회 클린스포츠센터, 인권위 특조단 등 기존 신고 접수 기관의 사건을 이첩 받아 업무를 개시할 예정이다

.이 이사장은 "스포츠윤리센터가 독립성과 전문성, 신뢰성에 충실한 기관으로 자리 잡아 스포츠인의 인권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