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볼거리 즐길거리’ 풍부한 양화한강공원, 보존 수칙도 중요 [서울시 영등포구]
[SN여행] ‘볼거리 즐길거리’ 풍부한 양화한강공원, 보존 수칙도 중요 [서울시 영등포구]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0.08.02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서울 영등포구)] 현대인에게 고단한 이른 아침과 저녁 퇴근시간. 서울의 한강은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시민들에게 휴식과 힐링을 선사한다. 특히 한강을 따라 곳곳에 잘 조성된 공원들은 각 지역의 시민들에게 푸근한 휴식처가 되어 준다. 그 중 강서 지역 시민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주는 양화한강공원으로 떠나보자.

양화한강공원은 여의도 샛강 하구에서 강서구 가양대교까지로 한강남단에 위치하고 있다. 한강 변에 넓게 조성된 잔디밭에서 바라보는 탁 트인 한강 전망이 한강의 여러 공원 중에서도 뛰어나다고 손꼽힌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양화한강공원의 랜드마크 중 하나. 바로 202m에 달하는 세계 최고 높이의 월드컵분수이다. 큰 규모와 이색적인 조형으로 눈을 사로잡는 월드컵분수는 주변의 한강 경관과 어우러지며 양화한강공원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린다. 또한 선유교를 건너면 생태공원인 선유도까지 함께 관람할 수 있어 오감을 만족시킨다.

이러한 양화한강공원을 더 알차게 즐기는 법. 바로 잘 조성된 자전거 도로를 이용해 스트레스를 날리는 것이다. 여의도 샛강 하구에서 가양대교까지 연결된 자전거도로를 따라 라이딩을 즐기면 한강의 빼어난 절경과 시원한 바람이 상쾌함을 느끼게 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빼어난 경관과 다양한 볼거리, 즐길 거리 때문에 양화한강공원을 찾는 시민들의 발걸음은 끊이지 않는다. 하지만 소중한 양화한강공원을 보존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를 위해 양화한강공원은 몇 가지 주의사항을 당부한다.

▲지정된 관찰로만 이용하기 ▲반려동물과 동반 시 배변통 및 목줄 꼭 착용하기 ▲나물 채취하지 않기 ▲금연하기 ▲취사하지 않기 ▲쓰레기 되가져가기(위반 시 과태료 10만원) ▲자전거·인라인 천천히 타기 ▲시설물 깨끗이 사용하기 ▲오토바이 타고 들어오지 않기 ▲산책로에서 자전거 타지 않기 ▲그늘막 이용 시 설치 허용기준 준수(위반 시 과태료 300만원 이내) 등이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또한 많은 낚시꾼들이 낚시를 위해 양화한강공원을 방문하기도 하는데, 이때 역시 낚시 금지구역을 피하고, 훌치기 낚시 금지, 낚싯대 4대 이상 사용금지, 성산대교 상류지역에서는 떡밥, 어분행위 금지 등의 규칙을 지켜야 한다. 특히 금지구역에서의 낚시 및 제한사항 위반자는 과태료 부과 대상이므로 꼭 준수해야 한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