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청 앞 박원순 시민분향소 방문 조문객 1만6천여명...13일 밤까지 운영
서울시청 앞 박원순 시민분향소 방문 조문객 1만6천여명...13일 밤까지 운영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7.12 1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청 앞에 마련된 고 박원순 서울시장 시민분향소에 12일 오후 5시까지 16,080명(당일 7,930명 포함)이 분향했다고 서울시가 밝혔다.

서울시는 전날 오전 11시부터 시청 앞 분향소에서 고인을 추모하는 일반 시민 분향객을 받고 있으며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그리고 13일 밤까지 운영된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시는 고인과 유족의 의견을 반영해 분향소를 검소하게 마련했으며 화환과 조기(弔旗)는 따로 받지 않는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분향객은 마스크를 반드시 써야 하며, 직원 안내에 따라 다른 분향객과 충분한 거리를 두고 발열체크를 한 뒤 손소독제를 발라야 입장이 허용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