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 확정 육군장 영결식...향년 100세
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대전현충원 안장 확정 육군장 영결식...향년 100세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7.11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세를 일기로 별세한 '6·25 전쟁영웅' 백선엽 장군의 장례가 5일간 육군장으로 거행되며 장지는 국립대전현충원 장군 2묘역으로 확정됐다.

육군은 11일 부고를 내고 오는 15일 오전 7시 30분 서울아산병원에서 서욱 육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육군장 영결식을 연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전날 오후 11시 4분쯤 별세한 백 장군은 불과 33세 나이에 1953년 1월 육군 대장으로 진급, 대한민국 군 역사상 최초로 4성 장군이라는 기록을 남겼다.

그는 1946년 군사영어학교를 졸업하고 육군 중위로 임관했으며, 제1사단장, 제1군단장, 제1야전군사령부 초대 사령관, 제 7·10대 육군참모총장, 제 4대 연합참모본부 의장 등을 역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