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동물속담] 새, 쥐와 관련된 속담
[오늘의 동물속담] 새, 쥐와 관련된 속담
  • 보도본부 | 박진아 기자
  • 승인 2020.07.11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동물속담은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입니다. 

‘낮말은 새가 듣고 밤말은 쥐가 듣는다’는 말은 언제나 새어 나가게 마련이니 늘 말조심하라는 뜻의 속담입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