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여행] 산 속의 우물처럼 보이는 아름다운 국민관광지 ‘산정 호수’ [경기 포천]
[SN여행] 산 속의 우물처럼 보이는 아름다운 국민관광지 ‘산정 호수’ [경기 포천]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20.05.30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경기 포천)] 경기도 포천시에 위치한 산정호수는 주변의 빼어난 경관으로 인해 국민관광지로 널리 알려져 있다. 산정호수는 '산 속에 있는 우물'이란 의미로 이름 붙여졌는데, 과거에는 산 안에 있어 '산안저수지'로 불리기도 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산정호수의 북쪽에는 강원도 철원군과 도계에 있는 명성산이 병풍처럼 둘러져 있고, 망봉산과 망무봉이 좌우에 있어 마치 커다란 우물처럼 보인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산정호수는 1977년 국민관광지로 지정돼 관광진흥법에 따라 체계적인 관리와 개발이 이뤄지고 있다. 이곳에는 맑은 호수와 주변의 멋진 풍광을 즐기며 오리보트나 놀잇배를 탈 수 있는 시설들이 마련되어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사계절 가리지 않고 관광객들이 찾아오는 산정호수에는 주변에는 약 3.2km의 둘레길 산책로가 마련돼 있어, 호수 곳곳을 감상할 수 있다. 산정호수 둘레길은 한화리조트 앞 하동주차장에서부터 시작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주차장 오른쪽으로 따라 걸으면 울창한 활엽수 군락이 펼쳐져 있다. 10여 분 정도 걷다 보면 삼거리에 이르는데, 왼편으로는 산정호수 제방을 따라 김일성 별장과 수변데크로 이어지고, 오른편으로는 숲길을 따라 상동으로 가게 된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제방길을 따라 걷다보면 산정호수의 아름다운 비경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푸른 하늘과 호수에 비친 산세는 이국적인 풍경을 자랑하면서 관광객들에게 편안한 위로를 전한다. 코로나19로 답답한 마음을 달래고 싶다면 산정호수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