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솔지, 임원희와 닮은 꼴...솔지 어머니도 인정 “TV에 오빠 나왔다”
‘미우새’ 솔지, 임원희와 닮은 꼴...솔지 어머니도 인정 “TV에 오빠 나왔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8 2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원희와 솔지가 드디어 만났다.

8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임원희와 솔지의 만남이 그려졌다.

(사진=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방송화면 캡처)

임원희와 평소 닮은 꼴 스타로 알려진 EXID 솔지는  “닮았다는 이야기를 듣고 처음에 기분 어땠느냐”는 질문에 “처음에는 ‘뭐야’ 싶었다. 여자 아이돌인데 닮았다고 하니까.”라고 답했다. 이어 “그런데 듣다 보니까 익숙해지더라. 닮은 곳을 찾게 되더라. 오빠와 볼살과 하관이 닮은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임원희는 “너는 예쁜 얼굴인데 나를 닮았다고 하니 괜히 미안해지더라”고 사과했다.

솔지는 TV에 임원희가 나오면 어머니가 “너네 오빠 나왔다"고 한다고 밝혔다.  임원희도 "조금 닮은 것 같긴 해"라고 인정했다.  그러면서 임원희는 “예전에는 신세경 씨가 나를 닮았다는 이야기를 들었는데 네가 덮었다”고 말했다.

솔지는 임원희와 꼭 해보고 싶었던 게 있다며 어플을 이용해 서로 얼굴을 바꿔보았다. 어플로 바꾼 얼굴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해 폭소를 불렀다. 임원희는 "묘하다, 사진이"라 쉽게 말을 잇지 못했다. 

한편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