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SNL서 첫 컴백무대...엠마 스톤 소개에 '열광’
방탄소년단, 美 SNL서 첫 컴백무대...엠마 스톤 소개에 '열광’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4.1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탄소년단(BTS)이 13일(현지시간) 미국 NBC 방송 간판 코미디쇼 '새터데이 나이트 라이브'(SNL)를 통해 글로벌 팬들 앞에 컴백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SNL 호스트인 영화배우 엠마 스톤 소개를 받고 무대에 등장했다.

(미국 NBC/Will Heath 제공)
(미국 NBC/Will Heath 제공)

영화 '라라랜드' 여주인공인 엠마 스톤은 방탄소년단 팬 '아미' 일원임을 자처했다. 스톤이 'BTS!'를 외치자 생방송 무대에서는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스톤은 프로그램 도입 때부터 이날 BTS가 게스트라는 사실에 흥분과 설렘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방탄소년단은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페르소나'(MAP OF THE SOUL: PERSONA)의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를 열창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