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이일재 추모' 배도환 "마지막으로 보고 싶다고 해서 병문안 왔는데"
'故이일재 추모' 배도환 "마지막으로 보고 싶다고 해서 병문안 왔는데"
  • 보도본부 | 이재원
  • 승인 2019.04.10 0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도환이 故(고) 이일재를 추모했다.

최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최근 폐암 투병 중 세상을 떠나고 만 故이일재를 그리워하는 연예인 동료들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특히 배도환은 "일주일 전에 직접 병문안을 왔는데 그게 마지막이었다"며 "형님이 저 마지막으로 보고 싶다고 해서 왔는데.."라 차마 말을 잇지 못했다.

영화 '장군의 아들'로 함께 데뷔했던 김형일은 "영화 같이 해야지 했는데 결국은 못 하고 갔다"고 애석해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먹먹함을 안겼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