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청정지역 울진도 뚫려...귀국한 유학생 확진 판정
코로나19 청정지역 울진도 뚫려...귀국한 유학생 확진 판정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3.29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청정지역이었던 울진에서 첫 확진 사례가 나왔다.

29일 울진군에 따르면 유학생 A 씨가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울진군 제공)
(울진군 제공)

A 씨는 이달 20일 프랑스 파리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울진 집에 머물렀다.

방역당국은 A 씨 부모와 울진군의료원 안내원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A 씨가 탄 택시기사를 군 지정 생활치료센터에 격리 조치했다.

울진에서 코로나19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경북 23개 시·군에서 환자가 발생하지 않은 곳은 울릉군이 유일하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