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투어, 예약자 분석 통해 한달살기 '장기여행 트랜드'와 '선호 도시' 발표
내일투어, 예약자 분석 통해 한달살기 '장기여행 트랜드'와 '선호 도시' 발표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11.08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여행의 트랜드가 바뀌고 있다. 배낭여행 등의 단기적 여행이 아닌 한 도시에 장기적으로 체류하며 현지인처럼 지내보는 ‘살아보기 여행이’ 인기를 끌고 있다. 트랜드의 변화 이유로는 기업의 장기휴가와 안식년 제도 등의 정착과 익숙한 곳을 벗어나 새로운 곳에서의 생활을 꿈꾸는 사람들이 늘어났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개별여행전문 내일투어가 예약자 분석을 통해 한달살기 장기여행 트랜드와 선호 도시를 각각 순위를 매겨 발표했다.

실제 내일투어 예약자 수를 이용하여 최근 2017~2019년 10월까지의 3년간의 해외항공과 숙박 데이터를 살펴보면 2주 이상의 해외 장기 체류 수요는 2017년 대비 약 181% 증가했다. 이는 2018년 약 163%의 폭발적인 증가를 한 후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만하다.

2018년과 2019년 10월까지 내일투어 고객이 가장 많이 찾은 한달살기 여행지는 베트남 ‘다낭’으로 당당히 1위를 차지하였다. 최근 몇 년 동안 가장 큰 성장률과 꾸준한 예약자 증가세를 보여준 다낭은 단순 여행이 아닌 현지를 깊숙이 체험하고 싶은 곳으로 한국인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다낭이 1위로 꼽힌 이유를 저렴한 물가로 보고 있는데 가성비 좋은 숙소를 쉽게 구할 수 있고 생활비 또한 저렴하여 국내보다 여유로운 생활이 가능하기 때문에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것으로 판단된다.

그 뒤를 이어 치앙마이가 2위, 발리가 4위, 세부가 5위를 차지하였는데 해외에서 장기간 머무르는 만큼 물가의 부담이 커 저렴한 동남아 도시가 5위 권 내에 4개의 자리를 차지한 것으로 판단된다. 예외적으로 동남아 도시가 아닌 괌이 3위를 차지하였는데 괌은 방학 시즌에 많은 예약자 수를 보유하여 영어 캠프 등의 어학을 위해 2주 이상 체류하는 것으로 추측된다. 또한, 괌과 더불어 저렴한 비용으로 영어 공부를 할 수 있는 말레이시아의 쿠알라룸프르도 7위를 차지하였다.

장거리 여행으로는 프라하가 6위로 돋보이는데. 편리한 교통과 저렴한 물가, 한국에서 보기 힘든 로맨틱한 풍경을 감상할 수 있어 유럽에서 한달살기의 장기적 여행을 꿈꾸는 여행객에겐 살아보고 싶은 도시로 뽑혔다. 마찬가지로 지중해에 위치해 에메랄드빛의 바다로 둘러싸인 섬 ‘몰타’가 9위 그리고 동유럽 감성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부다페스트가’ 10위를 차지하였다.

내일투어는 최근 이러한 트렌드와 수요를 반영해 ‘해외에서 한달살기’ 신규 숙박 서비스를 론칭했는데 주면 관광지 안내부터 쇼핑몰, 마트, 렌터카 및 교통편 이용, 병원 및 관공서 정보 등 폭넓은 종합 서비스가 포함되어 혼자 준비하고 떠나기에 막막한 여행자에게는 희소식이다. 또한 일정추천부터 현지 투어 예약 비상시 케어까지 폭넓게 아울러 제공되어 제한 기간 내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안심하고 떠날 수 있다.

‘해외에서 한달살기’ 도시별 추천 숙소 및 투어

1. 동남아 인기 여행지 다낭&호이안 – 베트남 음식과 함께하는 힐링하며 한달살기

장기여행지로 베트남을 선택했다면 다낭과 호이안을 함께 둘러볼 수 있는 선샤인 호텔에 머물러 보는 것은 어떨까? 호이안 시내와 해변 사이에 위치하고 있어 두 지역을 편하게 둘러볼 수 있다. 야외 수영장과 레스토랑, 무료 와이파이가 제공되며 리조트에서 자전거를 대여하여 주변을 둘러볼 수 있다. 호이안 푸드투어, 보트&자전거 투어와 선셋 비비큐 등의 다채로운 테마 투어를 제공해 현지 공동체 생활을 깊숙이 체험할 수 있다.

2. 다채로운 음식의 태국 – 태국음식 마스터하며 한달살기

한달살기의 스테디셀러 지역은 바로 치앙마이다. 치앙마이에서는 올드타운의 주요 사원과 같은 유명 관광지를 5~10분이면 편하게 닿을 수 있는 거리의 스미스 레지던스에서 머무는 것을 추천한다. 매주 토요일 숙소 근처에서는 대형 야시장이 열려 신선한 재료를 바로 구입해 숙소에서 만들어 먹기에 편리하다. 또한 치앙마이에선 세계 3대 음식으로 꼽히는 태국요리 쿠킹클래스를 빼놓을 수 없는데, 내일투어는 매주 클래스에 참여해 다양한 재료로 태국 음식을 마스터할 기회를 제공한다.

3. 요가 하면 발리 – 발리 전역을 둘러봄과 동시에 요가와 힐링으로 한달살기

발리 장기 여행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활동은 바로 요가이다. 스미냑 중심부에 위치한 요가 스쿨에서 몸과 마음을 치유할 수 있다. 힐링과 관광을 즐기기 가장 적합한 숙소는 팝 호텔 꾸따 비치에서 숙박해보자. 발리의 가장 중심부로 불리는 꾸따 비치에 자리한 3성급 호텔로 깔끔한 객실과 야외 수영장, 주변 레스토랑, 쇼핑몰 등의 편의시설까지 완벽히 갖췄다.

4. 어디서든 명작이 되는 프라하 – 나만의 출사 여행으로 한달살기

인생 최고의 사진을 남기고 싶은 곳, 프라하. 어디서든 카메라를 들고 다니기만 해도 피사체가 넘쳐나는 이 도시에서 골목 구석구석 도보로 둘러볼 수 있는 워킹 투어와 야간 크루즈 탑승 그리고 인근 도시인 체스키크룸로프까지 여행 가능하다. 내일투어는 프라하성을 포함한 주요 관광지의 무료입장과 무료 투어를 할 수 있는 프라하 시티 패스를 증정하여 유럽에서의 풍요 가득한 한달살기를 돕는다. 프라하에서는 로열코트 아파트먼트를 추천한다. 바츨라프 광장까지 도보 약 10분 거리에 위치하고 또한 지하철역도 10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시내 어디든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