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상산고 없애려는 정부, 교육정책 기본이 의심"
손학규 "상산고 없애려는 정부, 교육정책 기본이 의심"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19.06.24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24일 "상산고를 이렇게 무지막지하게 자립형 사립고 폐지 조치로 없애려는 것은 문재인 정부의 교육정책 기본이 의심받아 마땅한 것"이라고 말했다.

바른미래당에 따르면 손 대표는 이날 오후 전라북도 전주시 소재 전북도당에서 '상산고 재지정 정책 현장 간담회'를 열고 "한마디로 저로서는 대단히 큰 유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손 대표는 "이 정부가 교육을 또 하나의 이념 편향적인 정책으로 (여기며), 대한민국에서 가장 훌륭하고 능력 있는 학교의 자사고 재지정을 취소하겠다고 결정한 것은 우리나라 교육에 대단히 큰 불행"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교육부 장관은 이것이 단순히 상산고만의 문제, 전주의 문제가 아니고 전국의 문제, 대한민국 교육의 문제, 교육철학의 문제인 만큼 이 점을 분명히 인식해 상산고 재지정 취소 철회에 동의해주시기를 부탁한다"고 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