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서 네이버 하루 만에 다시 차단...통제 지속?
중국서 네이버 하루 만에 다시 차단...통제 지속?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6.18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에서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접속이 또다시 차단 돼 다시 통제 받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18일 관련 업계들은 14일부터 중국 내 주요 도시에서 완전히 차단됐던 네이버의 접속이 17일 갑자기 복구됐는데 다시 하루 만인 18일 네이버가 다시 차단되면서 뉴스, 사전, 검색 등을 이용할 수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중국 네이버 캡쳐

네이버는 지난 4일 톈안먼 사태 30주년 당시 중국에서 접속이 일부 막힌 데 이어 지난 14일부터는 완전히 차단됐으나 홍콩 대규모 시위가 끝난 17일부터 다시 복구돼 이용이 가능한 상태로 전환되었다. 

이를 두고 중국 정부가 톈안먼 사태 30주년과 홍콩 대규모 시위가 마무리되면서 네이버 차단이 풀린 게 아니냐는 해석이 돌았지만 18일 다시 막힘에 따라 통제가 지속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을 것이라는 분석이 힘을 얻고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