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유주 새해에도 ‘꽈당’
‘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유주 새해에도 ‘꽈당’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01.12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원, 예원, 여자친구 유주&엄지, 한태웅까지 새해부터 반가운 얼굴들이 ‘안녕하세요’에 다시 찾아온다.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배우 최정원과 예원, 새 앨범으로 전격 컴백한 걸그룹 여자친구의 엄지, 유주 그리고 고민유발자로 출연했던 중학생 농부 한태웅이 출연해 고민되는 사연을 듣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 시간을 갖는다.

[출처_kbs 안녕하세요]
[출처_kbs 안녕하세요]

이날 새로운 앨범과 함께 컴백한 여자친구의 유주와 엄지는 신곡 ‘해야’를 선보여 오프닝부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여자친구의 두 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타임 포 어스)'의 타이틀곡인 ‘해야’는 지난해 차트를 점령했던 히트곡 ’밤’과 이어지는 격정적이면서도 아련한 감성을 담은 노래로 방송 당일인 14일에 전격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유주는 격정적인 안무를 선보이던 중 바닥에 미끌어질 뻔했지만 무사히 무대를 끝마쳐 2019년 새해에도 여전히 ’꽈당유주’의 별명이 이어갈 전망이다.

그런가 하면 오프닝에서 모두의 눈과 귀를 사로잡은 또 다른 특급 게스트는 수줍게 등장한 중학생 농부 한태웅이었다. 한태웅은 지난 2017년 ‘안녕하세요’에 고민유발자로 출연해 구수한 사투리와 애어른 같은 독특한 말투로 대중의 눈도장을 찍었다.

특히 최근에는 한 농촌체험 예능 프로그램을 이끄는가 하면, 청와대에 초대돼 ‘흙에 살리라’를 열창하는 모습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최정원, 예원을 깜놀하게 만든 고등학생 농부 한태웅의 예능감과 여자친구 유주와 엄지의 열정적인 컴백 첫 무대는 14일(월)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