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도 ‘빈익빈 부익부’?...한국도로공사 간부 채용비리 혐의로 구속 - 시선뉴스
취업도 ‘빈익빈 부익부’?...한국도로공사 간부 채용비리 혐의로 구속
취업도 ‘빈익빈 부익부’?...한국도로공사 간부 채용비리 혐의로 구속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8.08.12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일 채용 비리 사건이 범국민적 비난을 받고 있음에도 끊이지 않고 있다. 이번에는 한국도로공사 간부가 채용 비리 혐의로 구속되었다.

수원지검 특수부은 도로교통연구원 채용 과정에서 특정인을 선발하도록 압력을 행사한 혐의(업무방해)로 한국도로공사 간부 심 모 씨를 구속했다고 12일 밝혔다.

[사진/픽사베이]

이번에 구속된 심 씨는 한국도로공사 산하 기관인 도로교통연구원에서 인사담당자로 근무하던 2016년 12월, 도로교통연구원 채용 과정에서 김학송 전 한국도로공사 사장의 조카에게 유리하도록 채용공고를 변경했다. 김 전 사장의 조카는 결국 채용됐다.

또 심 씨는 면접위원에게 압력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검찰은 김 전 사장 및 당시 도로교통연구원 관계자들도 이번 사건에 연루됐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수사 중이다.

닫기

무비레시피 오늘 이 영화 어때요?
시선뉴스TV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지식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