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우, 결혼 11년 만에 이혼...아내엔 어떤 남편이었나 - 시선뉴스
정승우, 결혼 11년 만에 이혼...아내엔 어떤 남편이었나
정승우, 결혼 11년 만에 이혼...아내엔 어떤 남편이었나
  • 보도본부 | 류지연 기자
  • 승인 2018.04.1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정승우와 왕빛나가 결혼 11년 만에 이혼한다.

정승우와 왕빛나는 결혼식 당시 서로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보여주며 세간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은 커플이다.

왕빛나 동생 내외의 소개로 처음 만난 왕빛나와 정승우는 첫 눈에 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결혼식 기자회견을 통해 정승우는 “보다시피 예쁘기 때문에 외모에 제일 먼저 반했고 대화를 하면서 순수하다는 느낌을 많이 받아 첫눈에 끌렸다”고 말했다.

사진=리즈웨딩 제공

이에 대해 왕빛나도 “처음 만났는데 매너가 굉장히 좋았다. 자상하고 매너 좋은 모습에 첫날 나름대로 반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정승우는 처음 만난 날 왕빛나를 엘리베이터 앞까지 데려다 주면서 ‘괜찮다’는 왕빛나의 말에도 “차에서 엘리베이터까지 무슨 일이 생길지도 모르니까 내가 지켜봐야겠다”는 자상함으로 왕빛나를 반하게 만들었다.

또 정승우는 “너무 예쁜 색시를, 한창 일할 사람인데 데려가게 돼 죄송하다”며 “결혼을 하더라도 팬 여러분이 꾸준히 사랑해줬으면 좋겠다”고 말해 주위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정승우와 왕빛나가 결혼 11년 만에 이혼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닫기

무비레시피 오늘 이 영화 어때요?
시선뉴스TV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지식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