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우원식 원내대표 "건설근로자 고용 개선안, 임시국회서 신속처리할 것" - 시선뉴스
더민주 우원식 원내대표 "건설근로자 고용 개선안, 임시국회서 신속처리할 것"
더민주 우원식 원내대표 "건설근로자 고용 개선안, 임시국회서 신속처리할 것"
  • 보도본부 | 한성현 기자
  • 승인 2018.01.12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여당이 지난 연말 통과가 무산된 건설근로자 고용 개선 등에 관한 법률에 대해 "2월 임시국회에서 신속하게 처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살인적인 노동조건과 위험한 작업환경, 고착화된 저임금 문제에 대한 특단의 대책 없이는 건설산업과 관련한 노동자들의 미래도 없을 것"이라 말했다.

우원식"건설근로자 고용 개선안, 임시국회서 신속처리할 것"_사진/더민주 우원식 원내대표sns

이어 "이 법은 10년째 하루 4000원으로 동결된 건설노동자들의 소중한 퇴직금 적립액을 늘리고,무늬만 사업자 신분이기 때문에 퇴직공제부금 가입 대상에서 제외된 건설기계사업자들을 보호하는 시급하고 중요한 법률"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우 원내대표는 파리바게트가 자회사를 통해 제빵기사를 고용하기로 노동조합과 합의한 것과 관련해 "노사간 대화와 타협의 결과물"이라며 "이번 합의가 노동의 가치와 기업의 경쟁력, 골목 상권 함께 지켜가는 성공적인 사회적 합의 모델로 자리매김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의 경우 노동운동가 출신으로 현장 노동자들이 겪고 있는 고통에 누구보다 공감이 클 것이라 생각한다. 국민의당 김동철 원내대표 역시 '위험의 외주화' 방지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법안을 발의했다"라면서 "건설 노동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정직한 땀의 대가를 받아갈 수 있도록, 오는 30일 시작되는 2월 임시국회에서 여야가 함께 노력하자" 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닫기

무비레시피 오늘 이 영화 어때요?
시선뉴스TV 당신의 품격을 높여줄 지식교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