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여백
HOME 뉴스 연예·IT
‘크라임씬 시즌3’ NS윤지, 여전히 날카로운 추리력 과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7.05.19 20:56
  • 댓글 0

[시선뉴스] 가수 NS윤지가 경찰학교 교수로 변신해 '크라임씬'의 원조 뇌섹녀로서 완벽한 추리를 보여준다.

12일 오후 9시 방송될 JTBC '크라임씬 시즌3' 3회에서는 '경찰학교 살인사건'을 다룬다. 피해자는 굵직한 사건들을 해결한 유능한 형사이자 경찰학교 교수로, 케이블타이에 몸이 묶인 채 두부에 외상을 입은 참혹한 모습으로 발견된다

<사진/크라임씬 시즌3>

이날 방송에는 '크라임씬1' 고정 멤버였던 NS윤지가 스케줄로 인해 불참한 정은지를 대신해 롤플레잉에 참여한다. NS윤지는 이번 에피소드에서 경찰학교 교수 역할을 맡았다. 해당 역할은 피해자와 함께 굵직한 사건들을 해결했던 형사이자, 현재 경찰학교에서 근무하는 생활 지도 교수.

NS윤지는 사전에 진행된 녹화에서 교육생 역할을 맡은 양세형에게 "교육생, 자세 똑바로 한다"라고 지적하는 등 각 잡힌 교수 연기는 물론, 여전히 날카로운 추리력까지 과시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원년 멤버인 만큼 얼마나 완벽하고 노련한 추리를 선보일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김정연 기자  sisunnews@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정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시선만평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시선뉴스
섹션별 최근기사
[카드뉴스] 생활 속에 쓰인 숫자, 그 속에 담겨진 비밀 2탄
[카드뉴스] 생활 속에 쓰인 숫자, 그 속에 담겨진 비밀 2탄
[무비데이] 지오스톰, 인간의 자만이 만들어낸 대재앙 / 김지영 아나운서
[무비데이] 지오스톰, 인간의 자만이 만들어낸 대재앙 / 김지영 아나운서
가슴과 머리가 뜨겁고 손발, 아랫배는 찬 수족냉증-하복냉증? [생활/건강]
가슴과 머리가 뜨겁고 손발, 아랫배는 찬 수족냉증-하복냉증? [생활/건강]
[웹툰뉴스 시즌2] 직장인 왓츠인마이백 What’s in my bag!
[웹툰뉴스 시즌2] 직장인 왓츠인마이백 What’s in my bag!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