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뉴스
상단여백
무비레시피-영화를 요리합니다
시선만평
HOME 다큐멘터리 스토리오브코리아 이슈
[SN여행] 영화 라라랜드의 속 피어(Pier)가 떠오르는 뉴브라이튼 [뉴질랜드편]
  • 뉴스제작국 | 문선아 선임 에디터
  • 승인 2017.05.14 08:59
  • 댓글 0

[시선뉴스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 크라이스트처치 시티에서 자동차나 버스로 25분 정도 가면 나오는 해안가인 뉴브라이튼(NEWBRIGHTON). 썸너 해변과 함께 크라이스트처치를 대표하는 바닷가다. 크라이스트처치에서는 1년의 한 번 불꽃축제가 열리는데 가이 폭스데이 축제 장소로도 유명하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서퍼들에게는 완만한 경사에 파도가 높아 안성맞춤의 해변이며 예술가들에겐 부드러운 모래사장이 한 폭의 무대가 되어 멋진 예술 작품이 그려지기도 한다. 주말마다 찾아오는 이 화가는 이미 뉴브라이튼에서 유명인사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뉴브라이튼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것, 바로 바다를 전경으로 위치한 카페와 도서관이다. 도서관은 바다가 보이는 부분에 통유리를 배치하여 바다와 함께 책을 볼 수 있다. 굉장히 낭만적인 도서관이다.

책이 싫은 사람이라면 카페도 좋다. 키위들이 즐겨 마시는 롱블랙이나 플랫화이트를 마시며 바다를 감상하는 것도 운치가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영화 라라랜드를 본 이들이라면 기억하는 명장면, 바로 라이언 고슬링이 노래 ‘City Of Stars’를 부르며 피어(Pier)를 걷는 장면이다. 영화 속 장소는 아니지만 라라랜드 느낌 물씬 나는 피어도 볼거리 중 하나다. 

ⓒ지식교양 전문채널-시선뉴스

보통 11월과 12월 사이에는 게 낚시를 하려는 키위들로 북적인다고 하니 기회가 되면 함께 게 낚시를 하는 것도 경험이 될 것 같다. 

*시선뉴스에서는 여러분의 아름다운 사진을 제공받고 있습니다.*

문선아 선임 에디터  hellosunah@sisunnews.co.kr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sisunnews@sisunnews.co.kr / YellowID @시선뉴스
No.1 지식교양 전문채널, 진심을 담은 언론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저작권자 © 시선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문선아 선임 에디터의 다른기사 보기
시선뉴스 News Channel ON AIR
여백
여백
여백
시선뉴스TV
여백
여백
[카드뉴스] ‘웰빙’의 바람, 건강 음료 앞에 무너진 131년 코카콜라의 아성 [시선뉴스]
[카드뉴스] 중국 시민들, 시민의식 낮아지게 한 사건들 [시선뉴스]
[카드뉴스] 웨딩드레스 종류와 유래, 5월의 신부가 되자 [시선뉴스]
시사상식 노트7 [2017년 5월 셋째주_시선뉴스]
[카드뉴스] 흥행열기!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2, 200% 즐기기 필독서 [시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인기 포토 갤러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닫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