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된 도쿄올림픽, 내년 벚꽃 올림픽 가능성...3주 이내 결정날 듯
연기된 도쿄올림픽, 내년 벚꽃 올림픽 가능성...3주 이내 결정날 듯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3.28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 영향으로 연기된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이 내년 5~6월 개최안도 부상하고 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28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일본 정부 내에선 여름(7~8월) 개최에 대한 지지가 여전히 강하지만, 봄(5~6월) 개최안도 주목을 받고 있다.

(도쿄 AFP=연합뉴스 제공)

이에 앞서 아베 신조 총리와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지난 24일 전화 통화에서 올해 7월 개막 예정이던 도쿄올림픽을 1년 정도 연기하되, 내년 여름까지는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요미우리신문은 복수의 대회 관계자를 인용해 5~6월에 개최하면 혹서기를 피할 수 있다는 장점이 크다고 전했다.

IOC는 앞으로 3주 이내에 도쿄올림픽 개최 시기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요미우리는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