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설치...국무총리 본부장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설치...국무총리 본부장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2.23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가 확산하고 감염병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상향됨에 따라, 정부가 범정부 차원의 대응을 위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했다.

23일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본부장은 국무총리가 맡고, 2명의 차장이 방역과 범정부대책지원을 담당한다. 또 1차장 겸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맡아 방역업무를 총괄한다. 2차장 겸 범정부대책지원 본부장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수행한다.

박능후 중수본 본부장은 "국무총리가 본부장을 직접 맡는 것은 최초의 사례"라며 "본부장 아래에는 2명의 차장을 둬 코로나19 대응에 효과적인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구성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