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예진X현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멜로영화 주인공처럼
손예진X현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멜로영화 주인공처럼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9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예진이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tvN 새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가 9일 오후1시30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렸다. 이정효 감독과 배우 현빈 손예진 김정현 서지혜가 참석해 드라마를 소개했다.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 (연합뉴스 제공)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 (연합뉴스 제공)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러브스토리다.

지난해 영화 '협상'에 이어 다시 만난 현빈과 손예진은 9일 광화문 포시즌스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아이디어가 기발하고, 시나리오 자체가 너무 재밌다"고 입을 모으며 자신감을 보였다.

손예진은 "처음에 시나리오를 보기 전에 시놉시스를 봤을 때 아이디어가 너무 기발하다는 생각에 굉장히 흥미로웠다"며 "보통 객관적으로 대본을 보는데 너무 재미있고 윤세리 캐릭터뿐만 아니라 모든 인물이 가진 상황, 대사가 너무 재미있어서 꼭 하고 싶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한편, 두 사람은 열애설이 나기도 했었다. 현빈은 열애설 관련한 질문에 "어떻게 하다보니 그렇게 됐는데 알고 계시다시피 웃어 넘겼던 부분이다"라며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