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든 물어보살' 오영주, 대기업 퇴사 이유는?
'무엇이든 물어보살' 오영주, 대기업 퇴사 이유는?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2.03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트시그널2'에서 귀여운 반전 매력을 뽐내 사랑을 받아온 오영주가 본격적인 방송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하트시그널 시즌2' 출신 방송인 오영주가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출처_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출처_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에 출연한 오영주는 "'하트시그널'이라는 프로그램에 나가고 나서 많은 분들이 '엄친딸' 같다고 생각을 해서 그 오해를 풀고자 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제 이름을 치면 '오영주 집안'이 연관검색어로 나오고 '고생 없이 살았을 것 같다'는 이미지가 있더라. 똑 부러질 것 같다...그러나 실제로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자신에 오해에 대해 "중학생 시절 인도 유학이 처음이었고, 고등학교 시절 '더 넓은 세계로 가고 싶다'는 마음에 미국 유학을 택했다, 3년 뒤에야 미국으로 돌아가 학업을 마칠 수 있었고 비싼 학비가 걱정되서 열심히 공부해 조기 졸업했다"라고 해명했다.

또한 대기업을 퇴사한 것에 대해 오영주는 "제가 '하트시그널'에 나가고 나서 퇴사를 했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저 친구 연예인 하려고'라고 생각할 것 같다. 제가 어렸을 때 예쁜 얼굴도 아니었고 나는 안 되겠구나 (생각해서) 꿈을 접고 살다가 예체능 쪽으로 하고 싶은 마음이 생겼다"라고 말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