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룡영화상 5관왕 '기생충'...봉준호-조여정-이정은 수상
청룡영화상 5관왕 '기생충'...봉준호-조여정-이정은 수상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1.22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까지도 해외에서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올해 청룡영화상에서 5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지난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올해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영화 <기생충>은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여우주연상(조여정), 여우조연상(이정은), 미술상 등 5관왕을 차지했다.

이날 봉준호 감독은 "한국어 영화상으로는 처음 받은 상"이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한국 영화에 가장 창의적인 기생충이 돼 한국 영화 산업에 영원히 기생하는 창작자가 되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또한 여우주연상을 받은 조여정은 "수상은 기대하지 못했다"라며 "어느 순간 연기를 제가 짝사랑하는 존재로 받아들였다. 언제든지 버림받을 수 있다는 마음으로 짝사랑해왔고, 그 점이 제 (연기의) 원동력이었다. 앞으로도 묵묵히 걸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남우주연상은 영화 <증인>에서 배우 김향기와 따뜻한 호흡을 보였던 정우성이 받았다.

또한 이날 영화제에서는 오랜 시간 병마와 사투를 벌였던 배우 김우빈이 2년 6개월 만에 공식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김우빈은 "몇 년 전에 제가 몸이 좀 안 좋았다. 참 많은 분들께서 응원해주시고 제가 이겨낼 수 있도록 기도도 많이 해주셔서 그 덕분에 제가 보다 더 빨리 다시 건강한 모습으로 여러분께 인사드릴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