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순시선 대응 후 복귀하다 독도 소방헬기 '앞바퀴' 발견...14분 만에 인양
일본 순시선 대응 후 복귀하다 독도 소방헬기 '앞바퀴' 발견...14분 만에 인양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1.09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 헬기 추락사고 열흘째인 9일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이하 지원단)은 잔해물로 소방헬기 앞바퀴와 교범책자 등 잔해물 4점을 발견했다고 9일 밝혔다.

수색 당국은 광양함 원격 무인잠수정(ROV) 수색 결과 이날 낮 12시 59분께 동체로부터 7.4㎞ 거리에서 전방착륙장치인 앞바퀴를 발견해 14분 만에 인양했다.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 제공)

앞바퀴는 일본 순시선이 나타났다는 연락을 받은 해경 5001함이 대응 출동하자 1513함이 A구역으로 이동했다가 담당 수색구역으로 복귀하는 과정에 발견됐다.

범정부현장수습지원단 관계자는 "앞바퀴가 발견된 곳은 해상 수색 구역도상 A구역"이라고 설명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