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방문 文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문병 위해
부산 방문 文 대통령, 모친 강한옥 여사 문병 위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19.10.26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모친 강한옥 여사 문병을 위해 부산을 방문했다.

26일 오전 문 대통령은 헬기를 타고 부산으로 이동, 시내 병원에 입원 중인 강 여사의 건강 상태 등을 살핀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올해 92세인 강 여사는 노환에 따른 신체기능 저하 등으로 병원에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대통령은 문병을 마친 뒤 이날 오후 청와대로 복귀할 예정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8월 16일 하루 연차휴가를 낸 뒤 주말을 포함해 총 사흘간 휴식을 취하며 부산에 사는 강 여사를 찾았으며 추석 연휴 기간에도 사저가 있는 경남 양산과 강 여사가 사는 부산 영도에서 시간을 보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 이 영화 어때요?